2011년 3월 오사카 여행 #1

어느날 갑자기 친구들과 서른된 기념(?)으로 여행이나 가자는 이야기가 나오더니 그날 바로 일본 오사카행이 결정되고, 결국 3월 11일부터 14일까지의 일정으로 다녀온 여행을 다녀왔습니다. ㅎㅎㅎ

 중간에 지진도 일어나는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다행히 오사카에는 별 일이 없어 다행이더군요. ^^


 나름대로 사진은 잔뜩 찍어오긴 했는데 포스팅하려니 참 암담하네요;;; 그냥 사진 위주로 적당히 올리렵니다. orz......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60sec | F/11.0 | 0.00 EV | 50.0mm | ISO-1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00sec | F/11.0 | 0.00 EV | 20.0mm | ISO-1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60sec | F/5.6 | 0.00 EV | 50.0mm | ISO-100

  
타고온 제주항공의 비행기와 기내에서 찍어본 사진입니다. 기내에서 삼각김밥 두 개를 먹었지만 한참 배고프더군요. ㅠㅠ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80sec | F/7.1 | 0.00 EV | 20.0mm | ISO-125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40sec | F/4.0 | 0.00 EV | 20.0mm | ISO-800

사흘간 묵었던 숙소인 Hotel TOYO에 짐을 풀고 일정대로 바로 나라로 출발했습니다~ ^^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60sec | F/4.0 | 0.00 EV | 26.0mm | ISO-1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25sec | F/5.0 | 0.00 EV | 38.0mm | ISO-16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25sec | F/5.0 | 0.00 EV | 28.0mm | ISO-1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00sec | F/4.5 | 0.00 EV | 30.0mm | ISO-2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25sec | F/5.0 | 0.00 EV | 38.0mm | ISO-16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25sec | F/4.5 | 0.00 EV | 30.0mm | ISO-1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250sec | F/5.6 | 0.00 EV | 45.0mm | ISO-1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40sec | F/8.0 | 0.00 EV | 22.0mm | ISO-8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25sec | F/8.0 | 0.00 EV | 22.0mm | ISO-8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50sec | F/8.0 | 0.00 EV | 22.0mm | ISO-2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80sec | F/6.3 | 0.00 EV | 35.0mm | ISO-2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100sec | F/7.1 | 0.00 EV | 50.0mm | ISO-200

 나라에 도착해 지하철에서 나왔더니 바로 앞에서부터 사슴들이 돌아다니더군요. ㄷㄷㄷ 사슴들이 이렇게 자유롭게 돌아다니며 횡단보도에서 신호도 기다리는(?) 도시라니 상당히 신기했습니다. ㅎㅎㅎ 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200sec | F/3.5 | 0.00 EV | 20.0mm | ISO-16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250sec | F/3.5 | 0.00 EV | 20.0mm | ISO-1600

NX100 | Aperture priority | 1/200sec | F/4.5 | 0.00 EV | 30.0mm | ISO-1600

 원 래 첫날 저녁 식사는 초밥 예정이었는데 당초 계획보다 도톤보리로 오는 게 늦어져 '카마쿠라'라는 라멘 집에서 저녁을 먹었는데, 한국에서 먹는 라멘과는 차원이 다른 맛이더군요. >_<  왜 일본 라멘이 유명한지 뼈저리게 느끼며 순식간에 먹었습니다. ㅎㅎㅎ 


 일단 간략하게나마 첫날을 정리해봤는데 여행기라는 게 참 쓰기 어렵네요. ㅠㅠ 일단 포스팅 해놓고 읽어 나가며 계속 고쳐야할 듯...... 

 다음 포스팅은 다음 밤샘근무나 주말 때나 올려야겠네요. 아우 피곤해 ㅠㅠ

신고
TRACKBACK : 0 COMMENT : 0

티스토리 툴바